홈 > 도서 > 신간
상품코드 _ 200310931005

숨기지마라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월드
확대보기
저자 : 송준기 | 출판사 : 규장 | 출판일 : 2018.07.02
판매가 :
15,000원 13,500원 [10%할인]
적립금 :
675 [5%적립]
출고예정 :
1일 이내 출고가능 - 평일 오후 4시 출고마감
회원평점 :
0 (0.0점)
회원리뷰 :
0개
주문수량 :
  • 개정판/재판으로 출간 될 경우 변동금액 만큼 추가금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 실재고 품절시 오전 10:30분 이전 주문건에 한하여 당일출고 되며, 출판사 품절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구매회원 평점 (44명)

9 90점

구매회원 성향

남자 98%
2% 여자
교역자 24%
76% 성도
청년 5%
95% 장년

구매회원 리뷰

"참을 수 없다면 차라리 결혼을 하라!"
하나님이 디자인하신 성(SEX)을 온전히 누리며
죄 짓지 않고 거룩하고 즐겁게 사는 법
웨이처치 송준기 목사의 솔직대담한 '섹스 & 더바이블' 지상 특강
|이런 분들께 추천합니다.
■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연애와 결혼을 원하는 미혼 청년
■ 배우자와 더 친밀한 관계를 갖기 원하는 부부
■ 자녀의 성경적 성교육에 관심이 있는 부모님
■ 청소년, 청년 담당 사역자와 상담자

상세이미지

숨기지 마라: 목사가 말하는 섹스와 결혼 이야기 도서 상세이미지 
저자소개

저자 : 송준기

                                                            
                       
송준기 홍대 앞에서 산책기도를 하며 그가 만난 청년들의 핫이슈는 "인생, 뭐 있어? 즐기자!"였다. 그런 그들이 다급히 목사를 찾아와 도움을 청할 때가 있었으니, 바로 '사고'를 친 직후였다. 나름의 결핍을 채우기 위해 쾌락을 허겁지겁 삼키다가 몸도 마음도 다 망가져버린 후에야 찾아와 SOS를 요청하는 그들을 위해 '섹스&더바이블' 연애와 결혼 특강을 하게 되었다. 그들이 섹스를 만드신 하나님을 모르고, 그분의 뜻과 명령을 모르기에 함부로 저지른 일들에 대해 설명하며, 함께 회개하고, 기도하며…. 박규영 사모의 남편, 두 딸(예진, 예나)의 아빠, 웨이처지(Way Church) 담임목사이다. 현재 홍대를 시작으로 여러 곳에 개척 네트워크를 넓혀가고 있으며, '교회개척 수업'(CPC:Church Planting Class)을 한국뿐 아니라 동남아와 미국에서 진행 중이다. 저서로 《무서워 마라》,《끝까지 가라》(규장)가 있다. 
목차
프롤로그
Part 1 우리의 오해
01 썸을 탄다고?
02 섹스와 결혼은 별개다?
03 포르노는 오락이다?
04 성 경험 없으면 바보다?
05 왜 안 되나요?
Part 2 하나님의 디자인
06 알몸의 두 남녀
07 아! 에로스
08 생명나무 맛집
09 무너지는 가정
Part 3 믿음의 가정
10 남자의 성기
11 성기의 임무
12 비전과 순결
13 가정의 무게
14 아내의 성 정체성
15 복종과 사랑
16 부부의 동역
Part 4 결혼, 그 두근거림
17 결혼을 만드신 하나님
18 섞인 신앙을 버리고
19 누가 내 이상형인가?
20 결혼의 네 가지 방향성
부록
배송안내
도착예정일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한번에 구매할 경우, 가장 늦은 도착예정일 기준으로 한번에 배송됩니다. 그러나 도착예정일이 지나도 주문한 상품이 모두 확보되지
않은 경우에는 상품이 있는 것 부터 부분적으로 배송해 드리고 있습니다. 부분배송 후 남은 상품이 확보되는 대로 즉시 발송해 드리며, 만약 품절/절판되어 상품확보
가 불가능한 경우 안내와 함께 환불해 드립니다.
반품/교환 기준
- 반품/교환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 후 14일이내 가능합니다
- 단, 파손에 의한 교환 및 반품의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이내 처리 가능합니다.
반품/교환이 가능한 사유
① 불량/파손으로 상품에 하자가 있는 경우
② 주문한 상품과 다른 상품을 받은 경우
③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교환은 재판매가 가능한 상태일 경우
단, 이때 발생되는 왕복배송비 5,000원과 도서산간 지역인 경우의 추가배송도 고객부담
반품/교환이 불가능한 사유
① 고객 부주의로 인한 상품의 훼손 및 상품 가치의 상실(접힌 흔적/비닐 포장된 상품 및 직수입 외서 등)
② 다른 상품으로의 교환
③ 이미 받아보신 악보, 공과, 월간지는 반품 불가능합니다.

메뉴 바로가기

  • 마이페이지
  • 문의게시판
  • 최근본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