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도서 > 신간
상품코드 _ 200306546008

내마음은전쟁터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월드
확대보기
저자 : 카일아이들먼 | 출판사 : 규장 | 출판일 : 2017.11.06
판매가 :
15,000원 13,500원 [10%할인]
적립금 :
675 [5%적립]
출고예정 :
1일 이내 출고가능 - 평일 오후 4시 출고마감
회원평점 :
0 (0.0점)
회원리뷰 :
0개
주문수량 :
  • 개정판/재판으로 출간 될 경우 변동금액 만큼 추가금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 실재고 품절시 오전 10:30분 이전 주문건에 한하여 당일출고 되며, 출판사 품절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구매회원 평점 (48명)

10 100점

구매회원 성향

남자 26%
74% 여자
교역자 56%
44% 성도
청년 61%
39% 장년

구매회원 리뷰

“내가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고
의지하는 것은 무엇인가?”
나를 쥐고 흔드는 돈, 섹스, 음식, 오락, 성공, 성취, 로맨스, 가족, 자아라는
거짓 신들과 결별하고 마음 전쟁에서 승리하기!
카일 아이들먼의 《거짓 신들의 전쟁 gods at war》 개정판
오늘날의 거짓 신들은 우리에게 위로와 재물과 행복을 약속한다.
그 유혹은 어느 때보다 강력하고 달콤하다.
이 책은 우리 마음을 계속 괴롭히는 해충을
박멸할 수 있는 장비를 장착해준다.
싸울 준비를 하라!
저자소개

저자 : 카일 아이들먼

                                                            
                       
카일 아이들먼 저자 카일 아이들먼(kyle idleman)은 그는 우리의 삶에서 오직 한 분, 우리의 섬김과 예배를 받기 합당하신 하나님의 자리를 대신 차지하는 것은 모두 우상이 될 수 있다고 말한다. 또한 하나님으로부터 우리를 멀어지게 하고, 우리가 실제 삶에서 그분보다 더 사랑하며 섬기는 것들의 실체를 낱낱이 파헤친다.
그것이 매우 가치 있고, 선하며, 이 시대의 문화나 평범한 일상의 가면을 쓰고 있을지라도 우리의 마음 전부를 독차지하려는 거짓 신, 즉 우상일 뿐이라고 단언하며, 그들과 겨루는 치열한 전쟁에서 승리할 것을 촉구한다.
이 책은 만연한 우리의 죄 이면에 역사하는 거짓 신들을 폐위시키고, 우리가 섬기는 하나님이 참되신 하나님이 맞는지 다시 점검하게 한다. 그리고 우리의 어두워진 마음과 생각, 비뚤어진 삶의 방식을 몰아내고, 참되고 선하신 그리스도와 그분의 말씀으로 온전히 채울 수 있도록 돕는다.
그는 현재 미국 사우스이스트 크리스천 교회의 교육목사이며, 저서로 《은혜가 더 크다》, 《주님, 내 아이를 만나주소서》, 《제자는 행동한다》(규장), 《팬인가, 제자인가》(두란노)가 있다.
목차
PART 1 신들의 전쟁
01 아무것도 숭배하지 않는다고?
02 거짓 신들의 전쟁터
03 질투하시는 하나님
04 내 안의 다른 신들
PART 2 쾌락의 전쟁
05 먹는 게 남는 거지
06 섹스, 이보다 더 좋은 게 있을까!
07 놀 수 있을 때 신나게 놀아야지
PART 3 권력의 전쟁
08 성공이라는 위대해 보이는 신
09 돈으로 안 되는 게 있어?
10 난 할 수 있다니까!
PART 4 사랑의 전쟁
11 로맨스, 위험하지만 치명적인 달콤함
12 내게 가장 소중한 울타리, 가족
13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는 ‘나’라는 신
배송안내
도착예정일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한번에 구매할 경우, 가장 늦은 도착예정일 기준으로 한번에 배송됩니다. 그러나 도착예정일이 지나도 주문한 상품이 모두 확보되지
않은 경우에는 상품이 있는 것 부터 부분적으로 배송해 드리고 있습니다. 부분배송 후 남은 상품이 확보되는 대로 즉시 발송해 드리며, 만약 품절/절판되어 상품확보
가 불가능한 경우 안내와 함께 환불해 드립니다.
반품/교환 기준
- 반품/교환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 후 14일이내 가능합니다
- 단, 파손에 의한 교환 및 반품의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이내 처리 가능합니다.
반품/교환이 가능한 사유
① 불량/파손으로 상품에 하자가 있는 경우
② 주문한 상품과 다른 상품을 받은 경우
③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교환은 재판매가 가능한 상태일 경우
단, 이때 발생되는 왕복배송비 5,000원과 도서산간 지역인 경우의 추가배송도 고객부담
반품/교환이 불가능한 사유
① 고객 부주의로 인한 상품의 훼손 및 상품 가치의 상실(접힌 흔적/비닐 포장된 상품 및 직수입 외서 등)
② 다른 상품으로의 교환
③ 이미 받아보신 악보, 공과, 월간지는 반품 불가능합니다.

함께 구매한 상품

메뉴 바로가기

  • 마이페이지
  • 문의게시판
  • 최근본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