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도서 > 신간
상품코드 _ 200306396009

가정내어드림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월드
확대보기
저자 : 이용규 | 출판사 : 규장 | 출판일 : 2017.10.28
판매가 :
13,000원 11,700원 [10%할인]
적립금 :
585 [5%적립]
출고예정 :
1일 이내 출고가능 - 평일 오후 4시 출고마감
회원평점 :
0 (0.0점)
회원리뷰 :
0개
주문수량 :
  • 개정판/재판으로 출간 될 경우 변동금액 만큼 추가금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 실재고 품절시 오전 10:30분 이전 주문건에 한하여 당일출고 되며, 출판사 품절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구매회원 평점 (12명)

9 90점

구매회원 성향

남자 43%
57% 여자
교역자 98%
2% 성도
청년 60%
40% 장년

구매회원 리뷰

유치원생부터 고등학생까지 4명의 아이를 키우는 이용규 선교사(《내려놓음》의 저자)가 전하는 부부 관계와 자녀 양육 『가정, 내어드림』은 저자가 가정이나 자녀 양육, 자녀 교육 등의 주제로 글을 쓰는 것이 맞는지 묵상하던 중에 지금 이 글을 필요로 하는 누군가가 있을 것이라는 생각에 저술한 책이다.
▶ 『가정, 내어드림』 책소개 동영상


*출판사의 사정에 따라 서비스가 변경 또는 중지될 수 있습니다.
*window7의 경우 사운드 연결이 없을시, 동영상 재생에 오류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어폰, 스피커 등이 연결되어 있는지 확인 하시고 재생하시기 바랍니다.

상세이미지

가정, 내어드림 도서 상세이미지 
저자소개
                            

                       

이용규 저자 이용규는 선교사, 《내려놓음》의 저자, 교육자인 그에게 무엇보다 소중한 이름은 최주현의 남편과 동연, 서연, 하연, 정연이의 아빠이다. 결혼 21년 차인 그는 유치원생부터 고교생까지 네 자녀를 키우며 많은 시행착오를 겪었다. 이를 통해 가정생활에 하나님나라의 원리가 어떻게 적용될 수 있는지 몸소 체험하며 훈련 받고 있다.
이 책은 그가 자녀 양육의 기술이나 요령을 전수할 목적으로 쓴 것이 아니기에 최선의 원칙이나 방법을 제시하지 않는다. 다만 가정의 여러 문제에 대해 성경을 읽고 묵상하며 깨달은 것을, 하나님을 신뢰하고 그분의 방식으로 살며 자녀를 양육하고자 고민하는 부모들에게 마치 교회 선배가 말하듯 조곤조곤 전한다.
또한 배우자와 관계나 자녀 양육에 지친 이들에게는 격려와 위로를, 자녀 교육과 진로에 대해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들에게는 새로운 기대를 갖도록 도전한다.
서울대학교 동양사학과 학부와 대학원을 졸업하고, 하버드대학교에서 ‘중동지역학 및 역사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몽골에서 몽골국제대학교 부총장으로 섬겼으며, 현재는 인도네시아에서 교육선교와 한국교육단지(Korea Education Complex) 내 JIU(자카르타 국제대학교, Jakarta International University) 설립에 헌신하여 사역하고 있다. 저서로 《내려놓음》, 《더 내려놓음》, 《같이 걷기》, 《떠남》, 《기대》가 있다.
목차
들어가는 글
PART 1 부부, 내어드림
01 하나님으로 충분한가?
02 결핍과 평안
03 가정의 목표
04 부부 갈등 극복하기
PART 2 자녀, 내어드림
05 자녀 교육의 목표
06 육아와 하나님의 자유
07 아이의 모습 그대로 받아들이는가?
08 부모로서의 성공
PART 3 미래, 내어드림
09 최선의 선택
10 성적보다 중요한 것
11 다름을 중시하는 교육
12 좋은 학교란?
마무리 글
배송안내
도착예정일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한번에 구매할 경우, 가장 늦은 도착예정일 기준으로 한번에 배송됩니다. 그러나 도착예정일이 지나도 주문한 상품이 모두 확보되지
않은 경우에는 상품이 있는 것 부터 부분적으로 배송해 드리고 있습니다. 부분배송 후 남은 상품이 확보되는 대로 즉시 발송해 드리며, 만약 품절/절판되어 상품확보
가 불가능한 경우 안내와 함께 환불해 드립니다.
반품/교환 기준
- 반품/교환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 후 14일이내 가능합니다
- 단, 파손에 의한 교환 및 반품의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이내 처리 가능합니다.
반품/교환이 가능한 사유
① 불량/파손으로 상품에 하자가 있는 경우
② 주문한 상품과 다른 상품을 받은 경우
③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교환은 재판매가 가능한 상태일 경우
단, 이때 발생되는 왕복배송비 5,000원과 도서산간 지역인 경우의 추가배송도 고객부담
반품/교환이 불가능한 사유
① 고객 부주의로 인한 상품의 훼손 및 상품 가치의 상실(접힌 흔적/비닐 포장된 상품 및 직수입 외서 등)
② 다른 상품으로의 교환
③ 이미 받아보신 악보, 공과, 월간지는 반품 불가능합니다.

함께 구매한 상품

메뉴 바로가기

  • 마이페이지
  • 문의게시판
  • 최근본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