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도서 > 어린이도서
상품코드 _ 200301994002

넌정말특별하단다[보드북]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월드
확대보기
저자 : 맥스루케이도 | 출판사 : 몽당연필 | 출판일 : 2016.12.22
판매가 :
8,000원 7,200원 [10%할인]
적립금 :
360 [5%적립]
출고예정 :
1일 이내 출고가능 - 평일 오후 4시 출고마감
회원평점 :
0 (0.0점)
회원리뷰 :
0개
주문수량 :
  • 개정판/재판으로 출간 될 경우 변동금액 만큼 추가금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 실재고 품절시 오전 10:30분 이전 주문건에 한하여 당일출고 되며, 출판사 품절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 상품의 실제 색상은 사용하시는 모니터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구매회원 평점 (41명)

10 100점

구매회원 성향

남자 8%
92% 여자
교역자 61%
39% 성도
청년 97%
3% 장년

구매회원 리뷰

미국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 맥스 루케이도가 아이들에게 선물한 책『넌 정말 특별하단다』. 엘리라는 목수 아저씨가 만든 웸믹이라는 작은 나무 사람들이 있었어요. 웸믹들은 황금 별로 만든 스티커 상자와 점 모양의 회색 스티커 상자를 갖고 있었어요. 그들은 돌아다니며 서로에게 스티커를 붙여 주었어요. 예쁘고 재주가 많은 웸믹에게는 별 스티커를, 재주가 별로 없거나 칠이 벗겨진 웸믹에게는 점 스티커를 붙여 주었어요. 재주가 없는 판치넬로는 점 스티커만 받았어요. 과연 판치네로는 별 스티커를 받을 수 있을까요?

상세이미지

넌 정말 특별하단다(맥스 루케이도의)(보드북) 도서 상세이미지 
저자소개

저자 : 맥스 루케이도

                                                            
                       
맥스 루케이도 저자 맥스 루케이도는 미국의 대표적인 기독교 작가이면서 가장 영향력 있는 저자로서 복음주의 계열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한 사람으로 꼽힌다. 설교집, 논픽션, 어린이 책을 막론하고 그의 책은 대부분 90년대 미국 출판계를 휩쓸었고, 미국에서만 1500만 부 이상 팔렸을 정도로 인기가 높다.
맥스 루케이도는 하나님의 은혜와 십자가의 복음을 글로 풀어내는 데 탁월한 능력을 가지고 있으며 글 속에 녹아 있는 기발하고 상상력 넘치는 위트와 단순 명쾌하면서도 결코 가볍지 않은 영적인 안목은 그가 가진 최고의 장점으로 볼 수 있다.
그는 ‘오랫동안 기억에 남고’, ‘지친 사람을 위로하며’, ‘희망찬 삶을 살도록 격려하는’ 문장 만들기를 원칙으로 한다. 그 원칙을 내던지지 않고 한결 같이 써온 덕에 저자로 활동한 지 25년이 지난 지금까지 전 세계 6천5백만 독자가 그의 책을 읽고 있다.
1999년도, 미국 복음주의기독교출판협의회[ECPA] 최고상, 미국 기독교서점협의회 [CBA]와 인터넷서점 아마존 '98,'99 연속 2년 연속 베스트셀러로 지정되기도 하였다. 또한 「크리스채니티 투데이」지가 선정한 '이 시대의 가장 영향력 있는 기독교 저술가'로 선정된 것을 비롯하여 미국 복음주의 기독교 출판협회(ECPA)에서 각 부문별로 선정하는 골드메달리언상을 7번이나 받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국내에 출간된 동화책으로는 「너는 특별하단다」(고슴도치), 「너를 사랑하기 때문에」(홍성사), 「토비스의 우물」(홍성사), 길 잃은 공주 이야기」(뜨인돌 어린이) 등이 있다.
배송안내
도착예정일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한번에 구매할 경우, 가장 늦은 도착예정일 기준으로 한번에 배송됩니다. 그러나 도착예정일이 지나도 주문한 상품이 모두 확보되지
않은 경우에는 상품이 있는 것 부터 부분적으로 배송해 드리고 있습니다. 부분배송 후 남은 상품이 확보되는 대로 즉시 발송해 드리며, 만약 품절/절판되어 상품확보
가 불가능한 경우 안내와 함께 환불해 드립니다.
반품/교환 기준
- 반품/교환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 후 14일이내 가능합니다
- 단, 파손에 의한 교환 및 반품의 경우 상품 수령 후 7일이내 처리 가능합니다.
반품/교환이 가능한 사유
① 불량/파손으로 상품에 하자가 있는 경우
② 주문한 상품과 다른 상품을 받은 경우
③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교환은 재판매가 가능한 상태일 경우
단, 이때 발생되는 왕복배송비 5,000원과 도서산간 지역인 경우의 추가배송도 고객부담
반품/교환이 불가능한 사유
① 고객 부주의로 인한 상품의 훼손 및 상품 가치의 상실(접힌 흔적/비닐 포장된 상품 및 직수입 외서 등)
② 다른 상품으로의 교환
③ 이미 받아보신 악보, 공과, 월간지는 반품 불가능합니다.

메뉴 바로가기

  • 마이페이지
  • 문의게시판
  • 최근본상품